분쟁

2018년 7월 12일

어제 집주인의 대리인과 문자로 불필요한 실랑이를 한 끝에 내가 일단 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에 조정 신청을 해야겠으니 공인중개사 등록번호와 상호명 위임장을 보여달라고 했다. 그랬더니 대리인이 자길 협박하는 거냐고 화를 내서 정말 황당했다.

말하는 모양새를 보니 내가 합정동 집 보증금을 빼야 딴 곳으로 이사갈 수 있는 줄 아나 보다. 그런데 난 이미 홍대 원룸에 잔금 다 치루고 입주한 상태로 그리 급하진 않다. 물론 보증금 2천이 한두 달 더 묶여 있는 게 짜증나지만 이렇게 나온다면 어쩔 수 없지.

보증금 전액 반환 전까진 홍대 4일, 합정동 3일 이렇게 지내야겠다. 주말에 술판 벌이실 분 합정동으로 오세요~~

Tags
#잡설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

*



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: <a href="" title=""> <abbr title=""> <acronym title=""> <b> <blockquote cite=""> <cite> <code> <del datetime=""> <em> <i> <q cite=""> <strike> <strong>